여백
HOME Nobel Prize 과학과 기술자들 Latest left
ETRI 올해의 연구자상에 박성익 박사ETRI , 창립 42주년 기념식에서 LDM기술로 UHD 국제표준 최종반영
ETRI 창립 42주년 기념식에서 '올해의 연구자상'을 수상한 방송·미디어연구소 박성익 박사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최고 영예인 올해의 연구자상에 방송·미디어연구소 박성익 박사가 선정되었다. ETRI는 5일, 원내 7동 대강당에서 창립 42주년 기념식을 갖고 올해의 연구자상을 비롯, 기술대상, 신입직원상 등 우수성과에 대한 직원 포상을 실시했다.

올해의 연구자상을 받은 박성익 박사는 ‘지상파방송 계층분할다중화(LDM) 핵심원천 기술’ 개발을 주도했다. 미국 방송기술표준화 단체인 ATSC에 최종 국제표준에 반영하는 등 핵심원천 기술 개발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본 기술에 대한 박 박사의 SCI논문이 10건, 국제표준특허 제 1발명자도 다수다. 특히 박 박사는 지난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미국전기전자공학회(IEEE) 최우수 논문상을 네 차례나 받았다.

아울러 올해의‘ETRI 기술대상’에는 방송·미디어연구소의 ‘UHD 모바일방송 기술’이 선정됐다. UHD 모바일방송 기술은 지난 평창동계올림픽기간 중 미국 CBC 방송사를 통해 올림픽 경기를 생중계 하는데 성공한 바 있다. 이 기술은 하나의 방송채널로 4K-UHD방송과 이동 HD방송을 동시에 전송 가능한 LDM 기술의 핵심원천 기술과 고압축 비디오 부호화 기술이다. 연구진은 본 기술 개발로 국제표준 지식재산권(IPR)을 대거 확보했다. 본 기술로 지난해 거둔 특허 라이센싱 기술료만도 50억 원을 넘었다.

그리고 우수한 연구성과를 통해 국민의 안전과 편의에 이바지한 공로로 SW·콘텐츠연구소 최정단 자율주행시스템연구그룹장과 초연결통신연구소 이인환 박사가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또한, 근속기간 3년 이하 직원들을 대상으로 선발하는 신입 직원상에는 초연결통신연구소 박종섭 연구원, ICT소재부품연구소 고해신 연구원, 방송·미디어연구소 최상혁 선임연구원, 5G기가서비스연구부문 이정훈 선임연구원, 미래전략연구소 손승주 행정원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ETRI는 지난해 실적을 바탕으로 가장 우수한 연구실적에 대한 포상도 실시했다. 가장 우수했던 연구실적에는 SW·콘텐츠연구소 언어지능연구그룹 및 음성지능연구그룹이 선정되었고 박형주 선임, 박명욱 책임연구원과 방송미디어연구소의 박성익 책임, 김태균 책임연구원이 뽑혔다.

ETRI 이상훈 원장은“4차 산업혁명이라는 새로운 시대적 요구를 바라볼 때 우리 연구원의 어깨가 무겁다. 연구원은 이제 국민의 곁에서 당면한 사회적 어려움과 안전, 편의를 위해 연구하며 고민하고 노력해야한다”고 당부했다

ETRI 창립 42주년 기념식에서 '올해의 연구자상'을 수상한 박성익 박사와 'ETRI 기술대상'에 선정된 'UHD모바일방송 기술'을 개발한 방송·미디어연구소 김흥묵 미디어전송연구그룹장

노벨사이언스  webmaster@scinews.kr

<저작권자 © 노벨사이언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벨사이언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