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Nobel Prize Nobel News Latest left
노벨평화상 수상자 동티모르 대통령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 방문동티모르가 인도네시아에서 독립하는데 공로
1996년 노벨평화상을 수상한 동티모르 오르타 전 대통령이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을 방문하여 인사 나누는 이기인 제조본부장(우측)

1996년 노벨평화상을 수상한 동티모르 오르타 전 대통령이 부산의 대표적인 기업인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을 방문하여 세계최고 수준으로 알려져 있는 혼류 생산 운영시스템과 시설, 그리고 임직원들의 작업 환경을 직접 둘러보았다.

오르타 전 대통령은 “르노삼성자동차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노사간 협력이 인상 깊었다. 특히 한 라인에서 7개 차종을 만들 수 있는 혼류 생산 시스템을 직접 보니, 르노삼성자동차의 글로벌 경쟁력 이유를 알 수 있었다”고 밝혔다.

특히 현장의 임직원들을 직접 격려하였고, “대한민국 자동차 수출 경쟁력이 협력업체와의 상생, 높은 생산성 향상 활동에 있음을 이해하게 되었다”, “남북한 평화 모드가 전 세계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와 함께 대한민국의 경제도 경쟁력을 회복하고 새롭게 도약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호세 라모스 오르타는 전 동티모르 민주공화국의 제2대 대통령으로, 인도네시아강점기에 평화계획을 제시하여 동티모르가 인도네시아에서 독립하는데 공로하여 1996년 노벨평화상을 수상했다.

 르노삼성자동차 홍보실 제공

노벨사이언스  webmaster@scinews.kr

<저작권자 © 노벨사이언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벨사이언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